검색

이재명표 경기도, 무분별한 '불법 수입식품'유통 강력히 처벌한다!
무신고·무표시 수입식품에 대한 성분검사 실시
서규식 기자   |   2020-01-11
▲     © 서규식 기자

[뉴스후 서규식 기자] 경기도는 위해우려 수입식품에 대한 성분검사를 강화하고 안전성 여부를 확인하기로 했다.

 

경기도는 식품위생법 제4조(위해식품등의 판매 등 금지)에 근거한 이번 계획은 '안전한 수입식품 유통으로 도민의 건강을 보호'하기 위함이며, 이를 위해 부적합 이력항목이 있는 수입약품 수거 및 성분검사를 실시하고, 무신고 수입식품 판매업체 점검수거 및 성분검사 실시 및 위해우려물질 첨가식품 판매업소 점검수거 및 성분검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성기능 개선제, 다이어트 의약품, 근육강화제 등 건강기능식품에 사용할 수 없는 의약품 성분이 포함되어있는지 , 그리고 참기름, 면류, 조개젓, 주류, 사탕 등에 기준치 이상의 화학물질일 검출되는지를 살펴보겠다'고 말했다.

 

또한 페이스북, 인스타그램,블로그 등 SNS에 소비자를 현혹하는 광고 중 허위과대 광고로 식품이나 건강기능식품을 홍보하는 것을 발견 한다면 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으로 신고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재명지사는 도민들의 건강을 위협하는 불량 먹거리는 반드시 사라져야하고, 이를 위해 더욱 철저하고 꼼꼼히 단속하겠다고 말했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후. All rights reserved.